본문내용보기 메뉴바로가기

OK 소식

OK금융그룹 배구단의 새로운 소식을 신속하게 전해드립니다.

‘OK세리키즈 위한 특별한 배려’ OK금융그룹, 권서연에게도 특별 선물 전달

날짜
2022-10-19
조회수
109

‘OK세리키즈 위한 특별한 배려’ OK금융그룹, 권서연에게도 특별 선물 전달

 

◇ OK금융그룹 박세리 인비테이셔널 두 번째 홀인원 주인공 권서연, 특별 시상 진행

◇ 'OK세리키즈 출신' 권서연에게 특별한 기억을 남겨주기 위해 기획 

 

OK금융그룹은 17일 서울시 중구 대한상공회의소 10층 대회의실에서 지난 9월 25일 막을 내린 ‘2022 OK금융그룹 박세리 인비테이셔널’에서 대회 두 번째 홀인원을 기록한 권서연(21)에게 LG 노트북 '그램'과 생일 축하 케이크를 전달했다고 18일 밝혔다. 

 

권서연(21)은 지난 9월 25일 막을 내린 ‘2022 OK금융그룹 박세리 인비테이셔널’ 2라운드 파3 7번홀에서 대회 두 번째 홀인원을 기록했다. 전날 1라운드 김가영에 이은 대회 두 번째 홀인원이었다. 대회 전체 두 번째일 뿐만 아니라 OK배정장학재단의 골프 장학생 프로그램인 ‘OK세리키즈’ 출신 선수가 기록한 대회 두 번째 홀인원이라는 점에서도 이목을 끌었다. 

 

당시 대회 첫 번째 홀인원의 주인공이었던 김가영에게는 부상으로 3,000만원 상당의 고급 시계인 프레드릭 콘스탄트 매뉴팩처 투르비용이 수여됐다. 권서연은 하루 차이로 특별 부상을 받지 못한 채 대회를 마쳤다. 

 

이 소식을 접한 최윤 OK금융그룹 회장은 다른 무대도 아닌 ‘OK금융그룹 박세리 인비테이셔널’에서 홀인원이라는 값진 기록을 남긴 ‘OK세리키즈’ 권서연에게 특별한 기억을 남기고자 특별 시상을 제안했다. 최윤 회장의 각별한 배려 덕분에 특별 시상이 진행된 셈이다. 

 

권서연은 지난 2018년 박현경, 임희정과 함께 ‘OK세리키즈 골프 장학생’ 2기로 선발됐다. 2021년 KLPGA(한국여자프로골프투어) 드림투어 왕중왕전 우승 이후 2022년 1부 투어 루키로 두 차례 준우승을 차지한 유망주이기도 하다. 

 

특별한 선물을 받은 권서연은 “‘OK세리키즈’부터 이어진 인연을 잊지 않고 챙겨주신 최윤 회장님께 감사하다. 뜻깊은 선물을 받은 만큼, 다가올 시즌 더 좋은 성적으로 보답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최윤 OK금융그룹 회장은 “‘OK세리키즈’ 출신으로 대회를 빛내준 권서연 선수에게 오히려 더 감사인사를 전하고 싶다”라며 “‘OK세리키즈’ 출신 선수들이 앞으로도 한국 여자 골프 위상을 드높일 수 있도록 골프 꿈나무 육성과 대회 발전을 위해 더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OK배정장학재단이 운영 중인 ‘OK세리키즈 골프 장학생’은 박세리 전 감독의 뒤를 이을 차세대 골프 유망주를 육성하는 장학제도다. OK세리키즈로 선발된 선수에게는 연 최대 2,000만원 상단의 지원을 받을 수 있으며 KLPGA 공식 투어인 ‘OK금융그룹 박세리 인비테이셔널)에 출전한 기회가 주어진다. 역대 OK세리키즈 출신 선수로는 김효주, 박성현, 전인지, 김민선, 김가영, 권서연 등이 있다.